"1. [오마이뉴스] 서울학생인권조례, ‘애정남‘이 결정한다고?
[서울시학생인권조례①] 인권조례, 원안 그대로 제정돼야 합니다
– 2011. 12. 15. 전혜원 (학생인권조례 제정운동 서울본부)

2. [오마이뉴스] ‘소수자‘ 차별하는 학교가 ‘미친학교‘다
[서울시학생인권조례②] 바뀌어야 하는 것은 인권조례가 아니라, 학교다
– 2011. 12. 16. 박소라

3. 차별없는 학생인권조례 제정을 위한 인권활동가들의 농성 지지한다.
서울시의회는 주민 뜻 받들어 학생인권조례 주민발의 원안을 통과시켜야 한다.
– 2011. 12. 14. 인권단체연석회의

4. 인권에 협상은 없다. 학생인권조례는 원안대로 통과되어야 한다
– 2011. 12. 14. 문화연대 주간논평

5. [프레시안] 학생인권조례를 원안대로 심의하라
[기고] 우리 모두 역사적 순간에 서 있다
– 2011. 12. 15. 몽 (학생인권조례 성소수자 공동행동)

6. [인권오름] 성정체성과 임신출산에 따른 차별금지, 모든 사람이 당사자다
서울시 학생인권조례 원안 통과를 촉구하며
– 2011. 12. 14. 쥬리 (십대섹슈얼리티인권모임)"

(서가정보)

소장처 인권연구소창 보존상자 ha00000014 기록철 hb00000035

(문서정보)

문서번호 hc00016520 생산처 학생인권조례제정운동 서울본부,인권단체연석회의,문화연대,학생인권조례 성소수자 공동행동,십대섹슈얼리티인권모임 생산일자 2011-12-16 생산자 전혜원, 박소라, 몽, 쥬리 언어 한국어
크기 분류 인권일반,아동, 청소년,교육,성소수자 보존연한 99 상태 0
검색어 학생인권, 청소년인권, 학생인권조례, 학교, 교육, 성소수자